본문 바로가기

리더

어도비 리더 CVE-2013-0640 및 CVE-2013-0641 취약점 악용 어도비(Adobe)에서는 현지 시각으로 2월 13일 어도비 리더(Reader)와 아크로뱃(Acrobat)에 존재하는 취약점인 CVE-2013-0640 및 CVE-2013-0641를 악용한 타깃 공격(Targeted Attack)이 발생하였음을 보안 권고문 "Security Advisory for Adobe Reader and Acrobat"를 통해 밝혔다. 이 번에 발견된 2개의 어도비 리더와 아크로뱃 취약점은 기존에 알려지지 않은 제로 데이(Zero-Day, 0-Day) 취약점으로 현재까지 해당 취약점들을 제거할 수 있는 보안 패치가 제공되지 않고 있다. ASEC에서 파악한 바로는 해당 제로 데이 취약점들은 아프가니스탄을 중심으로 한 중동 지역을 대상으로 한 타깃 공격(Targeted Attack) 형..
전자 문서들의 취약점을 악용하는 악성코드들 다수 발견 추석 연휴가 끝난 이후 ASEC에서는 최근 다양한 형태의 전자 문서들에 존재하는 취약점을 악용하는 악성코드들을 발견하였다. 전자 문서와 관련된 악성코드들이 발견되는 것이 이 번이 처음 발생한 사항이 아니지만, 마이크로소프트 워드(Microsoft Word), 한글 소프트웨어 그리고 어도비 리더(Adobe Reader) 파일인 PDF에 존재하는 알려진 취약점 등을 악용하는 악성코드가 동시 다발적으로 발견된 것은 특이 사항으로 볼 수 있다. 먼저 한글 소프트웨어와 관련된 악성코드는 크게 3가지 형태로 기존에 알려진 취약점을 악용하는 형태, 특이하게 내부에 악의적인 목적으로 제작된 자바 스크립트(Java Script)가 포함된 형태 그리고 한글 문서 자체가 특이한 OLE 포맷을 가지고 있는 형태가 발견되었다...
구글 코드를 악용한 악성코드 유포 검색 엔진을 개발하는 구글(Google)에서는 사용자들의 편의성을 위해 지메일(Gmail), 구글 리더(Google Reader)와 구글 닥스(Google Docs) 등 여러가지 서비스를 제공해주고 있다. 구글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들은 인터넷만 연결되어 있다면 언제든지 메일과 웹 사이트 그리고 문서 등을 읽거나 작업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 해주고 있으며, 개발자들의 경우에는 구글 코드(Google Code)라고 하여 프로그램 개발과 관련한 소스코드와 파일등을 개발자들 사이에서 공유 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이러한 서비스들 모두 24시간 중단되지 않는 가용성을 제공하고 있으며, 구글에서 운영을 하고 있음으로 안정성까지 제공 받을 수 있다는 점을 악용하여 구글 코드에 악성코드를 업로드하여 유포에 악..
Adobe 다수 취약점을 위한 보안 패치 배포 어도비(Adobe)에서 한국 시각으로 1월 11일 어도비 리더(Adobe Reader)와 아크로뱃(Acrobat)에 존재하는 취약점을 제거하기 위한 보안 패치를 배포하였다. 이번 1월에 배포하는 보안 패치와 관련된 사항들에 대해 어도비에서는 보안 권고문 "Security updates available for Adobe Reader and Acrobat"을 통해 관련 사항들을 밝히고 있다. 이번 보안 패치에 대상이 되는 어도비 제품군들은 다음과 같다. Adobe Reader X (10.1.1) and earlier 10.x versions for Windows and Macintosh Adobe Reader 9.4.7 and earlier 9.x versions for Windows Adobe Reade..